2022.09.25 (일)

  • 흐림속초15.4℃
  • 흐림11.4℃
  • 흐림철원11.2℃
  • 흐림동두천12.0℃
  • 흐림파주11.8℃
  • 흐림대관령7.5℃
  • 흐림춘천12.0℃
  • 박무백령도17.3℃
  • 흐림북강릉16.6℃
  • 흐림강릉16.4℃
  • 흐림동해15.6℃
  • 흐림서울15.9℃
  • 흐림인천17.5℃
  • 흐림원주12.9℃
  • 흐림울릉도17.8℃
  • 흐림수원17.3℃
  • 흐림영월11.9℃
  • 흐림충주13.8℃
  • 흐림서산15.4℃
  • 흐림울진16.1℃
  • 흐림청주16.1℃
  • 흐림대전16.2℃
  • 흐림추풍령14.7℃
  • 구름많음안동14.2℃
  • 흐림상주14.5℃
  • 흐림포항17.1℃
  • 흐림군산16.7℃
  • 구름많음대구16.6℃
  • 흐림전주17.1℃
  • 흐림울산16.6℃
  • 흐림창원17.7℃
  • 흐림광주17.9℃
  • 흐림부산19.6℃
  • 흐림통영19.4℃
  • 구름많음목포17.7℃
  • 흐림여수19.5℃
  • 흐림흑산도19.1℃
  • 흐림완도18.3℃
  • 흐림고창15.7℃
  • 흐림순천14.5℃
  • 흐림홍성(예)15.0℃
  • 흐림14.4℃
  • 흐림제주21.8℃
  • 흐림고산21.4℃
  • 흐림성산22.1℃
  • 흐림서귀포22.2℃
  • 흐림진주16.0℃
  • 흐림강화14.9℃
  • 흐림양평12.9℃
  • 흐림이천13.1℃
  • 흐림인제10.8℃
  • 흐림홍천11.2℃
  • 흐림태백9.6℃
  • 흐림정선군11.2℃
  • 흐림제천12.2℃
  • 흐림보은13.9℃
  • 흐림천안14.2℃
  • 흐림보령16.8℃
  • 흐림부여15.6℃
  • 흐림금산13.2℃
  • 흐림16.6℃
  • 흐림부안16.6℃
  • 흐림임실14.6℃
  • 흐림정읍15.7℃
  • 흐림남원14.9℃
  • 흐림장수13.0℃
  • 흐림고창군16.2℃
  • 흐림영광군16.6℃
  • 흐림김해시18.2℃
  • 흐림순창군15.4℃
  • 흐림북창원17.1℃
  • 흐림양산시18.4℃
  • 흐림보성군16.7℃
  • 흐림강진군16.5℃
  • 흐림장흥16.2℃
  • 흐림해남15.9℃
  • 흐림고흥17.4℃
  • 흐림의령군15.0℃
  • 흐림함양군13.9℃
  • 흐림광양시18.9℃
  • 흐림진도군18.2℃
  • 흐림봉화13.0℃
  • 구름많음영주14.5℃
  • 흐림문경14.4℃
  • 구름많음청송군12.8℃
  • 구름많음영덕15.7℃
  • 흐림의성14.2℃
  • 흐림구미16.5℃
  • 흐림영천14.4℃
  • 흐림경주시14.3℃
  • 구름많음거창14.3℃
  • 흐림합천15.1℃
  • 흐림밀양15.7℃
  • 흐림산청13.9℃
  • 흐림거제18.3℃
  • 흐림남해18.0℃
기상청 제공
2021 남이섬세계책나라축제 내달 개막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축제·행사

2021 남이섬세계책나라축제 내달 개막

“포르투갈 작은 마을로 떠나는 책나라축제" 5월 16일까지 열려

K2021042113039127.jpeg

5월 첫날부터 시작되는 축제에는 다양한 공연, 전시, 체험 프로그램으로 볼거리와 즐길거리가 펼쳐진다. 전래동화를 손인형과 마술로 풀어낸 공연, 포르투갈 민담으로 꾸민 노래극을 비롯해 합창과 퍼포먼스를 결합한 쇼콰이어 무대, 대항해시대 패기 넘치는 모험가 캐릭터들의 퍼레이드도 이어진다. 비눗방울과 마술로 보여주는 퍼포먼스와, 살아 움직이는 낙서들로 환상적인 바닷속 세계를 꾸미는 드로잉쇼는 모든 세대의 눈과 마음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전시 프로그램도 풍성하다. 포르투갈 일러스트레이터 4인의 작업실로 변신한 평화랑에서는 개성 뚜렷한 작가들의 작품세계를 만날 수 있다. 2021 나미콩쿠르(남이섬국제그림책일러스트레이션공모전) 수상작과 입선작이 처음 공개되는 나미콩쿠르갤러리와 숲속 전시회는 훌륭한 포토존이다. 세계 3대 그림책 공모전 중 하나인 BIB(슬로바키아 국제 그림책일러스트레이션 비엔날레)의 수상작도 중앙잣나무길을 따라 소개되고, 포르투갈의 국립 아줄레주 박물관과 협력한 아줄레주 작품 전시도 흥미롭다.

이밖에 안데르센그림책센터에 가면 한스 크리스티안 안데르센상 수상자와 후보작들의 도서와 함께 ‘책상 속 몬스터 만들기’ 체험을 할 수 있고, 유니세프 에코스테이지에서는 아줄레주 도안과 미니캔버스, 전시 작품들의 스케치에 채색하는 다양한 체험, 그리고 그림책을 활용한 참여형 인형극도 함께할 수 있다. 축제 기간 동안 노래박물관 매직홀에서는 포르투갈 문화와 관련된 여러 영상을 상영하니 이를 감상하면서 잠시 쉬어가도 좋겠다. 

주최측은 “이번 축제의 부제가 ‘삶이 있는 한 희망은 있다(Enquanto há vida, há esperança)’라는 포르투갈 속담이다. 코로나19로 지치고 힘든 날을 보내고 있는 우리 모두가 축제를 통해 희망을 공감하고 긍정의 에너지를 얻을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자세한 사항은 축제 홈페이지(http://www.nambookfestival.com)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문의 031-580-8015, 8193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