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5 (일)

  • 흐림속초14.1℃
  • 구름많음9.6℃
  • 구름많음철원9.2℃
  • 구름많음동두천11.0℃
  • 흐림파주10.6℃
  • 흐림대관령6.3℃
  • 구름많음춘천11.2℃
  • 흐림백령도16.5℃
  • 흐림북강릉15.7℃
  • 흐림강릉15.9℃
  • 구름많음동해13.7℃
  • 흐림서울15.4℃
  • 흐림인천17.0℃
  • 흐림원주12.4℃
  • 구름많음울릉도16.6℃
  • 흐림수원15.5℃
  • 흐림영월11.0℃
  • 흐림충주12.6℃
  • 흐림서산14.4℃
  • 흐림울진14.7℃
  • 구름많음청주15.6℃
  • 흐림대전14.7℃
  • 흐림추풍령12.8℃
  • 구름많음안동13.8℃
  • 흐림상주13.1℃
  • 구름많음포항16.5℃
  • 흐림군산15.4℃
  • 구름많음대구14.9℃
  • 흐림전주16.0℃
  • 흐림울산15.6℃
  • 흐림창원16.6℃
  • 흐림광주17.5℃
  • 흐림부산18.8℃
  • 흐림통영18.6℃
  • 흐림목포17.4℃
  • 흐림여수19.5℃
  • 흐림흑산도18.7℃
  • 흐림완도17.7℃
  • 흐림고창15.1℃
  • 흐림순천13.4℃
  • 흐림홍성(예)13.9℃
  • 흐림13.3℃
  • 흐림제주20.7℃
  • 흐림고산19.4℃
  • 흐림성산20.0℃
  • 구름많음서귀포21.2℃
  • 흐림진주14.4℃
  • 흐림강화14.2℃
  • 흐림양평12.5℃
  • 흐림이천11.5℃
  • 구름많음인제10.2℃
  • 흐림홍천10.2℃
  • 흐림태백8.1℃
  • 흐림정선군10.5℃
  • 흐림제천10.7℃
  • 흐림보은12.6℃
  • 흐림천안13.2℃
  • 흐림보령15.8℃
  • 흐림부여14.5℃
  • 흐림금산12.5℃
  • 흐림14.7℃
  • 흐림부안15.9℃
  • 흐림임실13.6℃
  • 흐림정읍14.7℃
  • 흐림남원13.4℃
  • 흐림장수11.3℃
  • 흐림고창군14.9℃
  • 흐림영광군15.6℃
  • 흐림김해시16.1℃
  • 흐림순창군14.6℃
  • 흐림북창원16.4℃
  • 흐림양산시17.2℃
  • 흐림보성군15.4℃
  • 흐림강진군15.7℃
  • 흐림장흥14.9℃
  • 흐림해남14.9℃
  • 흐림고흥15.7℃
  • 흐림의령군13.6℃
  • 흐림함양군12.4℃
  • 흐림광양시18.5℃
  • 흐림진도군17.4℃
  • 흐림봉화10.9℃
  • 흐림영주12.3℃
  • 흐림문경12.4℃
  • 흐림청송군10.7℃
  • 흐림영덕14.2℃
  • 구름많음의성12.4℃
  • 흐림구미14.7℃
  • 흐림영천12.6℃
  • 흐림경주시12.8℃
  • 흐림거창12.2℃
  • 흐림합천13.7℃
  • 흐림밀양14.8℃
  • 흐림산청12.8℃
  • 흐림거제16.9℃
  • 흐림남해17.1℃
기상청 제공
영화는 계속된다! 제22회 전주국제영화제 드디어 개막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축제·행사

영화는 계속된다! 제22회 전주국제영화제 드디어 개막

영화로 연결되는 세계! 48개국 194편의 작품과 함께 팬데믹 시대의 영화제 표준 제시한다!
철저한 방역 기준에 맞춰 극장 상영과 GV, 온라인 상영과 해외 게스트 화상 만남 열려

JidSmwQQ-2.jpeg

 

팬데믹 시대의 새로운 영화제 표준을 제시할 제22회 전주국제영화제(집행위원장 이준동)가 오늘 저녁 7시, 한국소리문화의전당 모악당에서 개막식을 열고 4월 29일부터 5월 8일까지 열흘간의 영화 축제를 시작한다.

배우 권해효와 박하선의 사회로 문을 여는 개막식은 전주국제영화제 김승수 조직위원장의 개막 선언과 악단광칠의 축하 공연으로 이어진다. 또 배종옥 배우, 박흥식 감독, 최수영 배우 등 국내 심사위원들이 무대 위에 올라 소개되며, 국제경쟁 심사위원 바냐 칼루제르치치 로테르담국제영화제 집행위원장 등 해외 게스트들은 영상 메시지로 영화제 관객에게 인사를 전한다. ‘J 스페셜: 올해의 프로그래머’의 첫 번째 주인공 류현경 프로그래머 역시 무대에 올라 소감을 밝힐 예정이다.

개막식 이후에는 제22회 전주국제영화제 개막작 <아버지의 길>이 상영된다. <아버지의 길>은 세르비아의 스르단 고루보비치 감독의 네 번째 작품으로, 가난의 굴레에 허덕이는 일용직 노동자인 니콜라가 사회복지기관에 의해 빼앗긴 아이들을 되찾기 위해 중앙정부의 장관을 만나러 수도 베오그라드까지 떠나는 여정을 담은 영화다. 정의와 권리가 사라진 부패한 사회에 던지는 묵직한 메시지를 담고 있는 <아버지의 길>은 제70회 베를린국제영화제 등 세계 유수의 영화제에서 상영되며 호평받은 바 있다.

전주국제영화제는 오늘 개막식을 시작으로 세계 독립영화 역사에 깊은 인장을 남긴 여성 감독 7인을 주목한 ‘스페셜 포커스: 인디펜던트 우먼’과 코로나 팬데믹 이전과 이후의 삶을 돌아볼 수 있는 ‘스페셜 포커스: 코로나, 뉴노멀’, 새롭게 선보이는 특별 섹션 ‘J 스페셜: 올해의 프로그래머’ 등 전주국제영화제만의 개성이 돋보이는 영화 194편을 극장 상영한다. 또한 이 중 142편은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OTT 플랫폼 웨이브(wavve)를 통해 온라인 상영을 진행한다.

또한 5월 3일에는 전주국제영화제의 영화산업 프로그램 ‘전주프로젝트’가 개막해 국내외 영화산업 관계자들의 눈길을 끌 예정이다. 재능 있는 영화인들의 가능성 있는 프로젝트를 소개, 지원하는 ‘전주랩’ 쇼케이스를 비롯해 한국 다큐멘터리를 멘토링하는 프로그램 ‘K-DOC CLASS’, 영화계 이슈와 담론을 전주국제영화제만의 시선으로 제시하는 ‘전주컨퍼런스’, 전주프로젝트에 참여하는 프로젝트와 제22회 전주국제영화제 상영작 중 일부를 대상으로 하는 '비즈니스 미팅’이 4일까지 진행된다.

한편, 대담과 토크 프로그램 등은 전주국제영화제 공식 유튜브 채널(www.youtube.com/user/jiffmedia)에서 온라인으로 공개될 예정이다.

제22회 전주국제영화제는 4월 29일부터 5월 8일까지 전주영화의거리 일대에서 열린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